HOME | 이슈&포커스 | 사설.칼럼 | 사회 | 지방의회 | 인물/동정 | 지방의회인물 | 교육/문화/여성 | 기자수첩 | 언제나그곳은 | 지역산업/조선해양

사설.칼럼

고성군 어촌뉴딜 300사업 ‘고성읍 신부항’뽑혀, 사업비 84억 원 확보

사설.칼럼|입력 : 2020-12-09


지역주민이 중심 되는 활력 있는 어촌으로 새로운 고성 만든다


1-1 고성군 어촌뉴딜 300사업 고성읍 신부항 최종 선정 사업비 84억 원 확보.png

 

고성군(군수 백두현)이 해양수산부가 주관하는 2021년 어촌뉴딜 300사업 공모에 응한 고성읍 신부항이 뽑혔다.

 

어촌뉴딜 300사업은 해양수산부가 중점을 두고 벌이는 사업으로 가기 쉽고찾고 싶고활력 넘치는 혁신어촌을 구현하기 위해 어촌 필수기반시설을 현대화하고 지역 특성을 반영한 개발로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국책사업이다.

 

고성군은 기존 2019년 1(하이면 입암·제전항), 2020년 3(하일면 동문항회화면 당항항거류면 당동항)이 뽑혀 이미 416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는데이번 사업에도 뽑혀 2021년부터 3년 동안 사업비 84억 원의 79%인 66억 원을 국·도비로 받게 된다.

 

이번에 뽑힌 고성읍 신부항은 바다와 땅이 열리는(신부항이라는 주제로 사업비 84억 원을 들여야간관광명소인 해지개다리와 연결되는 특화사업과 소득사업을 개발하게 된다.

 

해지개줄배통발체험해지개소공원해지개다리전망대마을안전보행로해지개식도락장터해지개쉼터 따위를 만들어 늘어나는 관광객들을 위한 여러 시설과 편의시설을 제공하고 지역주민들 삶이 좀 더 나아지게 할 계획이다.

 

또 청소년수련시설(유스호스텔)이 들어서는데다 남산오토캠핑장이 가까이 있어서 사람들이 붐비면 주위 상권도 살아나 더욱 활력 있고 다시 오고 싶은 어항으로 탈바꿈 할 것으로 보인다.

 

그동안 고성군은 이번 2021년 어촌뉴딜 300사업을 벌이기 위해 완전히 새로운 고성어촌에서 길을 찾다라는 주제로 사업을 구상하고 읍·면과 여러 부서에서 아이디어를 공모하고 지역협의체를 갖추고 일을 벌여왔다.

 

고성군에서는 지난 9월 공모신청한 뒤 12월까지 경남도의 서면(발표)평가와 해양수산부의 서면(발표)평가를 비롯한 현장평가 결과를 바탕으로 종합평가와 민·관 합동평가위원회 심의를 거쳐 고성군이 뽑혔다.

 

고성군은 고용위기지역산업위기 특별대응지역으로 지정될 만큼 어려운 지역경제에 이번 2021년 어촌뉴딜 300사업에 뽑혀 어촌마을에 활력을 불어넣고 실제 지역주민의 소득향상과 어촌관광 활성화를 기대하고 있다.

--------------------------

   

고성군 어촌뉴딜 300사업 고성읍 신부항최종 선정,

사업비 84억 원 확보

- 지역주민 중심의 활력 있는 어촌재생으로 완전히 새로운 고성 추진

   

고성군(군수 백두현)은 해양수산부가 주관하는 2021년 어촌뉴딜 300사업 공모에 고성읍 신부항이 최종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어촌뉴딜 300사업은 해양수산부가 전략적으로 추진하는 사업으로 가기 쉽고, 찾고 싶고, 활력 넘치는 혁신어촌구현을 위해 낙후된 선착장 등 어촌의 필수기반시설을 현대화하고 지역의 특성을 반영한 특화개발을 추진하여,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국책사업이다.

   

고성군은 기존 20191개소(하이면 입암·제전항), 20203개소(하일면 동문항, 회화면 당항항, 거류면 당동항) 선정으로 이미 416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하였으며, 이번 사업 선정으로 2021년부터 3년간 총사업비 84억 원의 79%66억 원을 국·도비로 지원받게 된다.

   

이번에 선정된 고성읍 신부항은 바다와 땅이 열리는() 신부항이라는 테마로 총사업비 84억 원을 투입, 야간관광명소인 해지개다리와 연계한 특화사업과 소득사업 등을 개발하게 된다.

   

해지개줄배통발체험, 해지개소공원, 해지개다리전망대, 마을안전보행로, 해지개식도락장터, 해지개쉼터 등을 조성해 증가하는 관광객들을 위한 즐길 거리, 볼거리 및 편의시설을 제공하고 지역주민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킬 계획이다.

   

또한 남포항 국가어항 배후부지, 청소년수련시설(유스호스텔) 건립, 남산오토캠핑장 등과 연계하여 더욱 활력 있고 다시 오고 싶은 어항으로 새롭게 태어날 예정이다.

   

그동안 고성군은 이번 2021년 어촌뉴딜 300사업 추진을 위해 완전히 새로운 고성, 어촌에서 길을 찾다라는 슬로건으로 사업을 구상하고 읍·면과 각 부서를 통해 아이디어를 공모하고 지역협의체를 구성하여 추진해 왔다.

   

지난 9월 공모신청 후 12월까지 경남도의 서면(발표)평가와 해양수산부의 서면(발표)평가 및 현장평가 결과를 바탕으로 종합평가와 민·관 합동평가위원회 심의로 최종 선정됐다.

   

고성군은 고용위기지역, 산업위기 특별대응지역으로 지정될 만큼 어려운 지역경제에 이번 2021년 어촌뉴딜 300사업 최종 선정으로 어촌마을에 활력을 불어넣고 실질적인 지역주민의 소득향상과 어촌관광 활성화를 기대하고 있다.

   

통영방송 gsinews@empas.com

ⓒ 거제방송 gjbs789.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작성자 : |비밀번호 :

0/300bytes 

최근뉴스

TEL. 070)7092-0174 /

Email. holim67@daum.net

09:00 ~ 18:00 (주말, 공휴일 휴무)

회사소개
  • 상호명 : 이슈앤포커스경남 , 대표 : 한창식, 사업자번호 : 경남 아 00206, 등록번호 :
  • 주소 : 경남 통영시 용남면 화포1길28 302호 , Email : holim67@daum.net
  • 대표전화 : 070)7092-0174 / , 정보보호책임자 : 한창식(holim67@daum.net)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창식
  • copyright ⓒ 2012 통영방송789. All rights reserved.